2024.06.27 (목)

  • 맑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9.5℃
  • 구름조금서울 26.2℃
  • 흐림대전 24.0℃
  • 흐림대구 22.4℃
  • 흐림울산 22.1℃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22.4℃
  • 흐림고창 20.7℃
  • 제주 22.0℃
  • 맑음강화 24.7℃
  • 흐림보은 21.2℃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0.8℃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경제

장성군, 보육 공백 해소하고 예산 절감… 적극 행정 성과

18일 국가철도공단 호남본부와 ‘백양사역 키즈레일 어린이집 건립’ 업무협약

 

코리아타임뉴스 박찬식 기자 | 장성군이 18일 군청 2층 상황실에서 국가철도공단 호남본부와 ‘키즈레일 어린이집 건립’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적극 행정을 통해 장성 북부권 보육 공백을 해소하면서 건립에 필요한 군비까지 큰 폭으로 경감시켰다.

 

북부권 보육 문제가 불거진 시기는 지난해 3월이다. 북이면 소재 민간 어린이집 폐원으로 미취학 아동들을 돌봐줄 시설이 없어져 학부모들이 큰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군은 ‘보건복지부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과 올해 초 ‘국가철도공단 키즈레일 어린이집 건립 공모사업’에 잇따라 신청서를 넣으며 해결책 모색에 나섰다.

 

도전의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장성군은 두 사업에 모두 선정되어 효율적으로 보육 공백을 해소할 수 있게 됐다. 특히 키즈레일 어린이집 건립은 전남 최초, 전국 일곱 번째 사례다.

 

‘키즈레일 어린이집 조성’은 철도역이 보유하고 있는 유휴 부지를 활용해 보육시설을 건립하는 국가철도공단 사업이다. 이번 공모 선정을 통해 백양사역 인근(북이면 사거리 587-185)에 연면적 300㎡(90평) 규모 국공립 어린이집이 건립된다.

 

건립비 가운데 75%는 공단이 맡고, 나머지는 국‧도‧군비로 부담한다. 장성군은 보건복지부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사업 선정으로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총 사업비의 4%만 군비로 충당하면 돼 예산을 크게 아꼈다.

 

18일 협약식에선 김한종 장성군수와 유성기 국가철도공단 호남본부장이 참석해 기관별 역할을 협의했다. 공단은 국공립 어린이집이 건립될 유휴 부지를 무상 제공하고, 어린이집 건립과 운영에 필요한 물품 설치를 지원한다. 장성군은 원활한 건립을 위한 행정적 지원과 건립비용 분담, 국공립 어린이집 위탁 운영자 선정 등을 맡는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북부권 학부모와 주민들의 염원인 국공립 어린이집 건립을 이룰 수 있어 기쁘다”면서 “보육 공백 해소를 넘어, 양질의 보육 서비스 제공과 차별화된 공교육 여건 구축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장성군 백양사 키즈레일 국공립 어린이집 개원 시기는 오는 2026년 무렵으로 예상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