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12.1℃
  • 연무서울 6.2℃
  • 흐림대전 4.4℃
  • 구름조금대구 5.6℃
  • 맑음울산 9.5℃
  • 박무광주 6.7℃
  • 구름조금부산 10.0℃
  • 흐림고창 9.2℃
  • 구름많음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6.6℃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1.6℃
  • 흐림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6.6℃
  • 구름조금거제 10.9℃
기상청 제공

정치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 내년도 국비확보 위해 막바지 총력전 돌입

예결위원장, 국민의힘 원내대표 및 예결소위 국회의원 등 만나 예산 증액 설득

 

코리아타임뉴스 박찬식 기자 |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가 11월 16일 정부예산안을 심의 중인 국회를 찾아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막바지 설득 작업에 나섰다.

 

김 지사는 서삼석 예결위원장과의 만남을 시작으로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김희곤 예결소위 위원을 차례로 만나 주요 현안 사업, 687억 원의 증액예산이 내년도 예산안에 반영되어야 하는 이유에 대해 하나씩 세세하게 설명했다.

 

증액예산은 ▲춘천 소양8교 건설(49억), ▲제2경춘국도 건설(480억 증액), ▲세계태권도연맹 본부 건립(5억), ▲미래차 전장부품시스템반도체 신뢰성검증센터 구축(43억), ▲디지털 바이오칩 실용화 플랫폼 구축(56억), ▲수소·저장운송 클러스터 구축(12억), ▲전기차 성능복원 배터리 안전성 평가시스템 구축(25억), ▲강원 국가보훈광장 조성(3억), ▲해양심층수 다목적 이용 취수시설 구축(14억)이다.

 

이후, 국회 소통관에 설치된 국비확보 현장상황실에서 예산 반영률을 높이기 위한 전략회의를 가졌고,

 

강원특별자치도를 대표하는 지역구 국회의원인 이철규, 노용호, 이양수, 한기호 의원을 찾아가 국회 심의단계에서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으며, 특히 예결소위 위원인 허영 의원과는 국회에서 점심식사를 함께하며, “우리 도의 미래를 위해 다시 한 번 여야 없이 원팀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김 지사는 국회 심의과정에서 지속적으로 국회와 실무부처인 기재부 간의 소통이 이뤄지는 점을 고려해 김완섭 기재부 2차관과 김동일 예산실장, 황순관 경제예산심의관 등 기재부 간부도 만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고, 어려운 재정여건에서도 역대 최대 규모의 정부예산안 반영에 대한 감사인사도 전했다.

 

한편, 김 지사는 국회에서 최응천 문화재청장을 만나 명예도민증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응천 문화재청장은 유네스코 기록유산인 조선왕조실록과 조선왕조의궤가 110년 만에 본래 자리인 강원 오대산으로 복귀하는데 기여한 공이 커 명예도민으로 선정됐다.

 

김진태 도지사는 “내년도 국비 예산안 확정시까지 지속적으로 국회를 찾아 도 주요현안으로 건의한 사업들이 최대한 반영 될 수 있도록 상황을 주시하고 전략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 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